게시물 검색

자동차/로봇 중국 수소연료전지차(FCEV) 시장

  • 관리자 (irsglobal1)
  • 2019-08-22 22:23:00
  • hit282
  • 121.143.185.3

▣ 순조롭게 시작되는 중국의 FCEV 초기 시장

 

○ 중국의 FCEV 보급 계획의 특징은 초기 시장에서 명확하게 버스와 물류 차량(트럭, 밴)에 집중하고 있다는 점이다. 이러한 상업용 차량은 하루에 주행하는 거리가 일반 승용차보다 많기 때문에 현재의 BEV로는 수용할 수 없다.

 

- 또한, 충전인프라 정비와 관련해서도, 주행 루트가 정해진 상업용 자동차를 한꺼번에 운용하게 되면 정기적으로 일정량의 연료 소비를 예상할 수 있기 때문에 배치나 수지 계획을 세우기가 쉽고 수소 스테이션 운영자의 경제성도 높일 수 있다.

 

- 상업용 자동차를 통한 시장 형성은 보급 속도가 더딘 승용차용 수소 스테이션의 정비로 인해 고전을 겪고 있는 해외의 선행 사례를 통해 얻은 교훈을 활용한 정책이라 할 수 있다.

 

○ 로드맵이 발표된 지 불과 2년 밖에 되지 않은, 2018년 중국의 FCEV 판매 수는 1,527대로, 누적 판매 대수는 3,428대에 달한다. 미납품된 주문 건까지 포함하면 2020년의 목표인 5,000대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차종에 따라 가격은 다르지만, 중형 버스 1대에 300만 위안(5억 원 정도) 정도라고 하면, 완성된 차량만으로 이미 1조 7천억 원 정도의 매출이라 할 수 있다.

 

○ 순조로운 시작에는 중국 정부의 보조금 덕택도 있다. 보급 확대기에 들어선 PHEV, BEV 버스, 트럭 보조금의 상한액은 각각 18만 위안(3천만 원), 10만 위안(1,700만 원)으로 줄어들었지만, 연료전지를 포함한 구동 시스템에 대해서는 최대 50만 위안(8천만 원)이 공여된다.

 

<표> 중국 지역별 수소전기차 구입 보조금 (단위: 만 위안/대)

 

- 또한 물류업에 있어서는, 디젤 배송 차량의 도시 진입 제한 및 감가상각 후 보유 차량을 신에너지차로 전환시키는 규제도 FCEV의 구매를 촉진시키고 있다. 이처럼 당근(보조금)과 채찍(규제)을 통해 집중적으로 소비자의 수요를 환기시키는 것은 중국다운 강력한 시장의 창출 방법이라 할 수 있다.

 

○ 급격한 수요 증가에 대해 빠르게 대응하는 제조 측의 움직임도 눈에 띈다. 2018년 말 시점에 보조금 대상 리스트에 등록된 FCEV는 버스와 물류 차량을 포함하여 17개사 77개의 차종에 달하는데, 이렇듯 단기간에 수많은 차종이 개발될 수 있었던 이유 중 하나는 차량의 구동 시스템 설계의 아웃소싱이라 할 수 있다.

 

○ 연료전지의 핵심 기술을 통해 자사에서 개발하는 기업과는 달리, 중국의 자동차 제조사는 연료전지를 활용한 구동 시스템 전체에 대한 설계를 외부 엔지니어링 회사에 맡기기 때문에, 자사 기술이 없어도 FCEV를 개발할 수 있다.

 

- 더욱이 여러 자동차 제조사가 공통된 시스템을 활용함으로써 설계를 효율적으로 할 수 있다는 것 역시 신 차종의 시장 출시를 촉진시키고 있다.

 

○ 개발 기간을 단축시킨 가장 중요한 요인은 레인지 익스텐더로서 연료전지를 사용한 구동 시스템이다. 연료전지가 주요 구동원인 일본의 자동차 회사의 FCEV에는, 연료전지 하나의 출력뿐만 아니라 수소와 공기를 순환시키는 컴프레서와 펌프 등 보조기기, 그리고 그것을 제어하는 것까지 포함하여 고도의 기술이 요구된다.

 

- 한편, 중국의 레인지 익스텐더 식 FCEV의 구동 계통은 기본적으로 BEV와 마찬가지로 배터리가 직접 모터를 구동한다. 연료전지는 배터리에 전력을 공급하는 발전기 역할을 하기 때문에, 기기에 요구되는 성능이나 시스템 설계 및 제어의 어려움을 완화시키고, 신규 참여자의 참여 장벽을 낮춘다.

 

<그림> 중국의 연료전지차 제조의 대표적인 밸류체인

 

○ 물론, 축전지와 연료전지를 모두 탑재하는 것은 시스템의 중복 및 중량이라는 관점에서 봤을 때 이상적이라고 할 수는 없으므로, 중국 역시 장기적으로는 연료전지만으로 구동하는 FCEV를 개발하고자 하고 있다.

 

- 하지만 가장 빠른 기간 안에 자국에 연료전지 자동차 산업을 정착시키려면, 차체의 제약이 다소 완화되는 상업용 자동차에 있어서 레인지 익스텐더식 FCEV를 보급시키는 전략은 효과적이라 할 수 있다.

 

 

[국가 3대 중점육성산업인 미래형 자동차 관련 비즈니스 전략 모색을 위한 종합 분석] 보고서 상세보기

http://www.irsglobal.com/shop_goods/goods_view.htm?category=01000000&goods_idx=83021&goods_bu_id=

 

 

게시글 공유 URL복사
게시물 검색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403 자동차/로봇 드론의 역사부터 국내외 활용 동향 photo 관리자 2019-10-01 hit100
402 자동차/로봇 세계 ADAS/자율주행 시스템의 시장 규모 전망 photo 관리자 2019-10-01 hit106
401 자동차/로봇 무인 창고의 열쇠는 ‘자동 운반 로봇’ photo 관리자 2019-10-01 hit114
400 자동차/로봇 2035년까지 시장규모가 5배로~ 산업용 로봇 업계의 성장 가능성 photo 관리자 2019-10-01 hit124
399 ICT/정보통신 스마트 농업 - ICT를 활용하는 농업의 장점과 도입 과제 photo 관리자 2019-10-01 hit128
398 ICT/정보통신 다이나믹하게 진화하는 지리공간정보 사업에 대한 대응 photo 관리자 2019-09-15 hit125
397 신소재/부품 혼란스러운 디스플레이 시장 전망 photo 관리자 2019-09-02 hit286
396 신소재/부품 연료전지 개발동향 photo 관리자 2019-09-02 hit215
395 신소재/부품 "한국의 반도체 소재 국산화"를 일본이 경시할 수 없는 이유 photo 관리자 2019-08-30 hit417